새소식

글제목 2005년9월9일 중앙일보기사
조회 142
작성자 관리자
이메일
내용

[글로벌 중기 희망 보고서] 국내 첫 타지않는 금고 낙산사 화재 때 진가 발휘 선일금고 김영숙 사장 "솔개는 70살의 수명을 누리기 위해 40살에 부리를 깨고 발톱을 뽑아내는 갱생의 아픔을 거쳐야 합니다. 우리 회사는 지금 그 과정의 끝에 있습니다.

목 록 수 정 삭 제